토론광장
토론광장

공지사항 | [2.28범국민대회] "박근혜정권 2년, 저항은 시작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민의명령 작성일15-02-23 10:50 조회13,780회 댓글0건

본문

"박근혜정권 2년, 저항은 시작된다"
<범 국민대회>

2/28(토) 오후2시 서울역에서 모입니다.

'(가칭)민주국민행동' 건설 제안/함세웅신부 포함 88명

 

(가칭)민주국민행동과 2.28범국민대회 제안을 위한 

국민호소문 전문과 88명 제안자 명단

(링크) http://soyeon.org/?q=17553


10996682_941522029204931_8452704734697283500_n.jpg

2월28일 2시 서울역 범국민대회.jpg

(가칭)민주국민행동과 2.28범국민대회 제안을 위한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호소문(전문)

 

□ 친일파가 주축이된 분단과 독재의 나라!
 2015년은 광복 70년이며 동시에 남북 분단 70년이기도 합니다. 
 우리 8천만 겨레는 독립과 새나라 건설을 위해 나라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선열들 앞에 겸허하고 죄송스러운 마음으로 오늘 우리 현실을 직시해야 합니다.
 나라가 해방되던 1945년 8월 15일 그날, 독립 투쟁에 헌신한 분들과 조선 모든 백성은 통일된 민주주의 국가수립을 소망하였습니다.
 그러나 해방된 나라에 국민은 없었고, 친일파와 권력에 눈 먼 독재집단만 있었습니다. 정치체제는 권력에 종속된 하부 구조였으며 국립경찰과 모든 정부기구는 독재체제를 유지하고 권력을 독점하는 수단이었습니다.

 지난 70년간 친일과 독재에 저항하며 민주주의를 추구해 온 시민들의 희생과 투쟁으로 이룩한 오늘의 사회, 정치제도는 여전히 미완이며, 친일과 독재 잔재를 청산하고 민주주의 실현을 위해 더 큰 헌신이 필요하다는 데 우리는 모두 공감하고 있습니다.

□ 4·16 세월호 참사! 통제와 억압, 무소불위의 행정권력을 해체하고 재편해야 
 세월호 참사는 국가기구와 공동체 내에 심각한 위험이 존재한다는 것을 확인하는 계기였습니다. 
 첫째 사람의 생명보다 사적 이익을 우선하는 기업과 이를 묵인, 조장하는 감독 기관의 공익포기적 행태를 적나라하게 확인하였습니다. 
 둘째 대통령을 포함한 국가 행정기관과 고위 공직자들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에 매우 무능력하고 심지어 무책임하고 방관자적인 태도를 보였는 바. 이들의 무책임한 공직수행태도가 참사를 키우는 역할을 하였습니다. 
 셋째 130석 거대 야당은 참사의 근본적인 원인을 규명하고 책임자처벌과 재발방지를 위한 범국가적 노력을 촉진시키는데 실패하였을 뿐만 아니라, 무기력했고 문제해결의 진정성조차 보여주지 못하였습니다. 
넷째 상당수 제도언론들이 허위 왜곡보도를 일삼으면서 조기구조를 불가능하게 하였고, 이러한 엄청난 비극에 처한 사람들을 보고도 따뜻하게 위로하기는 커녕 도리어 사실왜곡과 견강부회를 통해 유가족들을 모욕하고 폄훼하는 집단과 놀랍게도 이들을 비호하고 옹호하는 세력조차 활개치고 있는 참담한 현실입니다. 

 4월 16일 세월호 참사는 식민통치와 독재정치에서 유래한 통제와 억압 일변도의 행정 권력 체계와 신자유주의 재벌 중심 경제체제가 복합적으로 작동하여 일어난 참사이며, 어쩌면 제도와 사람이 공모한 범죄이기도 합니다. 
 국민이 없는 나라에서는, 세월호 참사는 또 다시 반복될 수 있습니다.

□ 관권 부정선거와 군작전권 포기, 복지 공약 파기는 탄핵 대상입니다.
 국가정보원과 국군사이버사령부 등 국가기관에 의한 총체적 관권부정선거의 진상을 밝히라며 국민들이 촛불을 들고 나서자, 그 목소리를 잠재우기 위해 국가정보원이 나서서 남북정상회담 회의록을 공개하고 내란음모 정치공작을 감행하였습니다. 이른바 "10상시" 등 비선실세에 의한 국정농단과 권력암투 추문이 폭로되자, 대통령이 직접 나서 이른바 ‘종북콘서트’ 논란을 만들고 헌법재판소를 통해 정당해산을 강행하는 등 물타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그러나 통합진보당 해산 결정은 정치적 다원주의와 복수정당제에 기반한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폭거입니다. 

 박근혜정권이 검찰총장까지 찍어내고 특별수사팀을 공중 분해시키는 만행까지 저지르면서 갖가지 방법으로 수사방해를 자행하였지만, 최근 서울고법은 지난 대선은 국가정보원 등의 조직적 선거개입으로 진행된 관권부정선거였다고 판결하였고, 원세훈 당시 국정원장은 법정 구속되었습니다. 
 박근혜정권이 국가 권력을 장악한 이후 2년 동안 추천한 공직 후보자 상당수는 범죄자로 평가해도 지나치지 않을 수준이었습니다. 박근혜정권은 국가를 운영할 수 있는 기본적 능력과 인적 자원도 갖추지 못했음을 스스로 폭로하고 있으며, 심지어 국민과 약속을 파기하고, 전시 군작전권을 미국에게 영구히 위탁한 것과 다름없게 되었습니다. 
  박근혜정권은 부자의 세금은 줄이고 서민의 세금만 늘리면서 복지공약을 파기하고 국민의 고혈을 짜내고 있습니다. 또 남북관계를 파탄내고 한반도의 평화를 스스로 위협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친일독재를 미화하는 국정교과서 채택과 건국절 논란으로 헌법에 명시된 항일 독립운동의 정통성을 공공연히 부정하며 독재를 미화하고 있습니다. 이제 이 나라에서 3.1운동, 4월혁명과 6월항쟁이 만들어낸 민주공화국은 심각하게 훼손되었고 불통과 독선의 권력만 남아 역사의 시계를 되돌리고 있습니다. 
 분명하게 그는 탄핵 대상입니다. 

□ 민생파탄, 국가는 없습니다.
 한국사회는 국민총생산 세계 15위, 무역 총액 8위, 수출 7위, 외환보유고 8위, 국방비 12위, 전자정부 1위 등 경제지표 상 세계적으로 성공한 나라입니다.
 그러나 담세율, 지니계수, 빈곤율, 공교육 지출, 노조조직율, 비정규직 비율, 사회갈등지수, 출산율, 자살율, 노인빈곤율은 최하위, 최악의 수준입니다.
 결과적으로 한국사회는 국민을 보호하는 의지나 능력, 복지와 민주주의 척도는 아주 낮은 나라로 국민을 위한 “국가”는 없다고 평가할 수 있습니다.

□ 범 민주 초당파적 시민연대 ‘제2의 민주화 운동’에 참여 합시다. 
 국민들의 민주주의 실현과 정권교체에 대한 염원을 수렴하여 87년 체제를 넘어 남북의 화해와 민주, 복지 국가 건설을 위한 연대투쟁에 범 민주, 진보 세력의 초당파적 참여를 제안합니다. 우리는 현 정권의 독재와 무능이 한국사회의 심각한 위험이라고 생각합니다. 현시국은 지난 70년간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하고 헌신해온 우리 국민들에게 다시금 사회공동체의 근본적인 변혁을 위해 헌신할 것을 시대적 과제로 요구하고 있습니다. 친일과 독재잔당의 청산을 통한 국가 권력 구조의 민주적 재편을 위한 노력입니다. 이를 위해 “제 2의 민주화운동”이라는 신념으로 개인과 단체의 인적, 물적 연대를 이루어야 합니다.
 오늘 우리의 제안을 시작으로 뜻을 함께 하는 모든 인사들이 민주주의를 위한 국민행동, (가칭)민주국민행동에 힘을 합쳐 함께 나서 주시기 바랍니다. 전국 방방곡곡에서 민주주의를 지키고 전진시키기 위한 국민적 운동을 함께 일으켜주십시오. 3월 중순 발기인대회로 국민적 의지를 모아 나갑시다. 온라인에 광장(플랫폼)도 만들어 참여를 쉽게 하겠습니다.  주권자인 국민이 직접 나서 무도한 정권에 당당하게 맞서 싸우며 민주주의를 위해, 그리고 민생, 평화를 실현하기 위해 함께 손 맞잡고 나갑시다.

□ 2월 28일 범국민대회 ‘제2의 민주화 운동’ 시작입니다.
이제 주권자인 국민이 단합하여 역사 발전에 큰 힘이 솟구치도록 힘을 모아야 합니다. 하나의 물방울이 모여 개울이 되고 개울이 모여 장강대하가 되듯이, 평범한 사람들이 뭉치면 정의롭고 민주적인 정부를 세울 수 있습니다. 
20대부터 90대까지 노장청이 어우러지는 새로운 국민 항쟁에 주역이 되어야 합니다.
오는 2월 28일, 서울에서 새로운 역사의 첫 걸음을 힘차게 내딛읍시다.
공공의 가치를 확인하고 실천하는 “민주공화국”을 만드는 일에 모두 힘을 모읍시다. 
민중과 민족의 부활을 위해 선후배 동지들과 함께할 것을 우리 모두는 다짐합니다.

 

2015년 2월 16일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호소문 연명자 명단(88명)

  • 강다복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회장
  • 강만길 전 상지대 총장
  • 강병기 민주수호공안탄압대책회의 대표
  • 고승우 민주언론시민연합 이사장, 80년해직언론인협의회 공동대표
  • 권낙기 통일광장 대표
  • 권오헌 민가협양심수후원회 명예의장
  • 김병오 6월민주항쟁계승사업회 고문
  • 김삼웅 전 독립기념관장
  • 김상근 前민주평통수석부의장,전6·15남측본부상임대표
  • 김영호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 김윤수 전 국립현대미술관 관장
  • 김자동 상해임시정부기념사업회 이사장
  • 김재열 6월민주항쟁계승사업회 고문
  • 김정헌 전 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
  • 김종철 동아자유언론실천투쟁위원회 위원장
  • 김중배 전 MBC사장
  • 김태진 동아투위, 전 민언련 이사장
  • 김현우 빈민해방실천연대 공동의장
  • 김홍진 신부
  • 노향기 80년해직기자협
  • 문경식 한국진보연대상임대표,전전국농민회총연맹의장
  • 문성근 백만송이 국민의명령 대표 
  • 문영희 동아투위
  • 박석무 전 518기념재단 이사장
  • 박석운 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
  • 박순경 이화여대 명예교수
  • 박재승 전 대한변협 회장
  • 박중기 추모연대 명예이사장
  • 배은심 전 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 대표
  •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 소장
  • 성대경 전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
  • 손미희 전국여성연대 상임대표
  • 송정민 80년해직기자협
  • 신경림 동국대석좌교수
  • 신필균
  • 안병욱 전 진실과화해위원회 위원장
  • 안중석 신부
  • 양길승 6월민주포럼 운영위원장, 녹색병원 원장
  • 오종렬 한국진보연대총회 의장
  • 유시춘 6월민주항쟁계승사업회 공동이사장
  • 유영표 전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부이사장
  • 윤경로 전 한성대학교 총장
  • 윤순녀
  • 윤준하 6월민주포럼 대표
  • 윤한탁 민주민생평화통일주권연대 명예의장
  • 윤활식 동아투위
  • 윤희숙 한국청년연대 대표
  • 이  철 민청학련계승사업회
  • 이규재 조국통일범민족연합남측본부 의장
  • 이길재 6월민주항쟁계승사업회 고문
  • 이만열 전 국사편찬위원장
  • 이명순 동아투위, 전 민언련 이사장
  • 이명준
  • 이병창 동아대명예교수
  • 이부영 동아투위, 동북아평화연대 명예이사장
  • 이수호 전 민주노총 위원장
  • 이우재 윤봉길기념사업회장
  • 이이화 전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이사장
  • 이창복 615남측본부 상임대표
  • 이필립 언론지키기천주교모임
  • 이해동 목사
  • 이현배 민청학련계승사업회
  • 이효재 이대명예교수
  • 임기란 민주화운동가족협의회 명예회장
  • 임수진
  • 임재경 전 한겨레신문 부사장
  • 임종대 전 참여연대 공동대표
  • 임헌영 민족문제연구소 소장
  • 장남수 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 대표
  • 장영달 민청학련계승사업회
  • 전기호 전 일제강점하강제동원피해자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
  • 전종훈 신부
  • 정남기 80년해직기자협
  • 정동익 4월혁명회 상임의장
  • 정연주 전 KBS사장
  • 조덕휘 전국빈민연합 공동대표
  • 조성우 민화협 상임의장
  • 조순덕 민주화운동가족협의회 회장
  • 조양진 동아투위
  • 지영선 환경운동연합 공동대표
  • 최민화 민청학련계승사업회
  • 최병모 전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회장
  • 최사묵 평화재향군인회 공동대표
  • 최영도 변호사, 전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
  • 한충목 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
  • 함세웅 신부, 안중근의사 기념사업회 이사장
  • 현이섭 80년해직언론인협의회 공동대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토론광장 목록

Total 1,615건 10 페이지
토론광장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55 질문과제안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제안합니다! 인기글 wannabe 05-01 7715
1254 자유토론 "남북관계 개선은 '돈'이다" 인기글 국민의명령 04-30 8709
1253 공지사항 [노무현대통령 6주기] ‘시민의 힘!’ 추모행사 종합안내 댓글1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4-30 15627
1252 자유토론 [이승환박사 논문] 늦봄 문익환, 김일성 주석을 설득하다 인기글관련링크 시우 04-29 11753
1251 자유토론 조선닷컴 인기글 wannabe 04-29 8245
1250 공지사항 [모집]월성1호기 수명연장 허가취소 소송, 국민소송인단을 모집합니다. 인기글 국민의명령 04-19 12632
1249 공지사항 "잊지않고 행동하겠다" <새정치연합 / 정의당 권리당원 되기> 인기글 국민의명령 04-15 22176
1248 공지사항 [참가신청] 4/22(수) 와글와글 부글부글, 정치를 바꾸자! 시민원탁토론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4-14 11046
1247 공지사항 [참여] 4,160개 촛불로 만든 세월호, 기네스북 등재 추진 인기글첨부파일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4-13 10929
1246 공지사항 [명계남 손글씨 전시회] 고마워요, 미안해요, 사랑해요 인기글 국민의명령 04-10 15601
1245 자유토론 최근 새민련에서 거론되는 총선 후보선정 공론제와 관련하여. 인기글 미네 04-09 10945
1244 공지사항 [문성근] 여야 동시 오픈 프라이머리 법제화'를 다룬 새누리당 의총 기사를 보고, "역선택, 비용과다 등 문제점 해결방안을 제안 드립니다" 인기글 국민의명령 04-03 12636
1243 공지사항 [대전 세월호] 진실을 인양하라. 1주기 대전추모제 댓글2 인기글 soju 04-01 10957
1242 자유토론 문재인은 너무 아래급이다. 댓글1 인기글 나는 03-31 8695
1241 공지사항 ‘정부의 특별법 시행령’에 대한 [성명서]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3-31 9755
1240 공지사항 [추진위원모집] 광복70년 4.2평화통일 콘서트 인기글 국민의명령 03-20 12449
1239 공지사항 [대전 국민의명령] <광복70년, 분단70년 기획강연회 2차> 분단과 민주주의 인기글 국민의명령 03-18 11125
1238 공지사항 [민주행동] 발기인대회 3.24 발기인이 되어 주세요! 인기글 국민의명령 03-16 12029
1237 자유토론 현재 새민련의 네트워크정당 건설과 관련하여. 인기글 미네 03-16 8660
1236 공지사항 세월호 관련 각종 정보 (ver.4 / 4월1일자) - 출처 : 오늘의유머, 류린님 글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3-13 15878
1235 공지사항 [역사정의실천연대 논평] 우리는 아직도 조선총독부 치하에 살고 있는가?(2015.3.11.) 인기글 국민의명령 03-11 9891
1234 공지사항 [탈핵공동행동]월성원전1호기 폐쇄 2차 국민선언 - 정부가 결단하라! 인기글 국민의명령 03-09 11290
1233 공지사항 (가칭)민주국민행동의 이름을 지어주세요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3-09 10647
1232 질문과제안 언론을 보면 세상이 보인다! '88기 민언련 언론학교'에서 함께 해요! 인기글 민언련 03-05 6436
1231 공지사항 <민주•통일민중운동연합(약칭 민통련)> 창립 30주년 기념 행사! 인기글 국민의명령 03-05 10745
1230 자유토론 [호소합니다] 잃어버린 의경 군화까지 배상, 노동자가 '동네북'? 인기글 cmdm 03-03 8203
열람중 공지사항 [2.28범국민대회] "박근혜정권 2년, 저항은 시작된다" 인기글 국민의명령 02-23 13781
1228 자유토론 플랫폼과 시민행동 온오프의 유기적 결합과 관련하여 인기글 미네 02-22 8137
1227 자유토론 '파업권은 정당한 권리다',노동자 죽이는 노조법 개정에 동참해주세요! 인기글 cmdm 02-17 8452
1226 자유토론 [대전]2015년 02월 시민선전전및 집회공지합니다. 댓글2 인기글 soju 02-13 8979
1225 공지사항 4기 상임운영위원 선출결과 공고 댓글2 인기글 희망의끝자락 02-12 11949
1224 자유토론 노잉(Knowing): 이건 알겠다 - 칼858기 실종사건과 세월호 구조에서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사실 인기글 골빈왕자 02-10 11865
1223 자유토론 문재인 '이승만·박정희 묘역 참배' 논란…최고위원들 불참 댓글1 인기글 wannabe 02-09 8601
1222 공지사항 [토론회 안내] 야권변화혁신의 과제와 전망 인기글 국민의명령 02-09 9559
1221 질문과제안 이번 투표와 관련하여 댓글1 인기글 파랑새 날다 02-06 7226
1220 공지사항 [4기 상임운영위원 선출] 투표기간 2/5 (목) 14:00 ~ 2/12 (목) 14:00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02-05 11955
1219 공지사항 [황소쟁기-김명환]4기 상임운영위원 후보 들불 동지 여러분께 인사드립니다.^^ 댓글2 인기글 황소쟁기 02-05 11523
1218 질문과제안 [민언련] 회원모임 & 43기 글쓰기 강좌 안내 인기글첨부파일 민언련 02-04 6519
1217 공지사항 [미네-강미길] 4기 상임운영위원 경상대구부산울산 후보 인사드립니다. 댓글3 인기글 미네 02-04 11090
1216 자유토론 변화하려는 작은 움직임-관심가져주세요(투표로^^) 인기글관련링크 사이공 02-04 8730
게시물 검색
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토론광장
  • 라이브 폴
  • 자료창고
  • 뉴스레터
  • 시민의눈
  • 시민의날개
  • 4.16연대
  • 역사정의실천연대
  • 민주언론시민연합
  • 미디어협동조합
  • 팩트TV
  • 뉴스타파
  • 416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 협의회
  • 사람사는세상
  • 민주통합당